- 11일자 임원인사 및 보직인사 시행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지난 5개월 여간 미뤄졌던 2017년 임원인사와 조직개편을 시작했다. 삼성전자는 매년 12월 정기인사 등을 실시했다. 하지만 이번엔 박근혜 최순실 게이트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구속되며 정상적 경영활동을 하지 못하고 있었다.

11일 삼성전자(www.samsung.com/sec 대표 권오현 윤부근 신종균)는 세트부문 임원인사와 주요 보직인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세트부문은 윤부근 대표가 맡은 소비자가전(CE)부문과 신종균 대표가 담당한 정보기술 및 모바일(IM)부문으로 이뤄졌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말 실시하지 못한 인사를 더 이상 지체할 경우 조직의 신진대사가 저하될 것을 우려 이번에 인사를 실시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승진자는 54명이다. ▲부사장 승진자 6명 ▲전무 승진자 11명 ▲상무 승진자 30명 ▲전문위원 승진자 5명 ▲마스터 선임 2명 등이 영전했다. 부사장은 ▲김석기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엔터프라이즈 비즈니스팀장 ▲김정환 중남미총괄 ▲이상훈 생활가전사업부 메카솔루션팀장 ▲이재승 생활가전사업부 개발팀장 ▲홍현칠 서남아총괄 ▲황정욱 무선사업부 글로벌 하드웨어개발팀장을 선임했다.

또 사업부와 해외지역 주요 보직인사도 실시했다. 무선사업부 전략마케팅실장은 최경식 부사장을 보임했다. 이영희 부사장은 무선사업부 마케팅팀장 겸 글로벌마케팅센터장을 담당한다. 이상철 부사장, 권계현 부사장은 각각 동남아총괄과 중국총괄을 담당한다. 평성완 전무는 중동총괄을 팀 백스터 부사장은 북미총괄 SEA법인장으로 임명했다. 이돈태 전무는 디자인경영센터 부센터장을 맡는다.

다음은 세트부문 승진자 명단이다.

◇부사장(6명)

김석기 김정환 이상훈 이재승 홍현칠 황정욱

◇전무(11명)

김경진 김완수 김우준 나기홍 박봉주 부성종
이병철 이현식 장의영 채원철 조셉스틴지아노

◇상무(30명)

강재원 김성은 김세윤 김욱한 김이수 김호균
박건태 박훈종 방원철 서영진 엄종국 오승훈
위훈 윤주한 이관수 이애영 이영직 이재환
이종민 이헌 이혜정 임성윤 정상태 정진민
조성대 최기화 최성욱 최철민 홍정호 존헤링턴

◇전문위원(5명)

<전무급>

이경운

<상무급>

도성대 박상훈 전찬훈 데이비드윤

◇마스터(2명)

강정훈 조진현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배너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이노페스트 중남미 개최 LG전자, 이노페스트 중남미 개최
  • LG전자, 이노페스트 중남미 개최
  • KT, 5G 기술 축적 ‘착착’
  • 주식거래, 집에서 말로 한다
  • 삼성전자, “TV 스탠드 직접 만들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