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우드 매니지드 서비스 리더는 어디?…韓 베스핀글로벌 등재

2017.03.08 10:46:39 / 백지영 jyp@ddaily.co.kr

관련기사
[취재수첩] 클라우드는 과연 만병통치약일까
[주간 클라우드 동향] 도마 위 오른 퍼블릭 클라우드 안정성

-가트너 매직쿼드런트 ‘퍼블릭 클라우드 인프라 매니지드 서비스 프로바이더(MSP)’ 발표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최근 급성장하고 있는 클라우드 매니지드 서비스 프로바이더(MSP) 부문에서 액센추어, 클라우드리치 등이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것으로 평가됐다. 또 국내 기업 가운데선 베스핀글로벌이 선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가트너가 발표한 ‘2017 퍼블릭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 매니지드 서비스 프로바이더’ 부문 매직 쿼드런트에 따르면, 현재 약 20여개의 기업들이 주요 플레이어로 꼽혔다. 매직쿼드런트는 가트너가 ‘실행능력(Ability to execute)’와 ‘비전 완성도(Completeness of vision)’ 두가지 항목으로 해당 분야의 기업을 평가하는 보고서다.

클라우드 MSP는 다양한 퍼블릭 클라우드 환경으로의 이전 및 운영, 관리부터 컨설팅 및 다양한 부가 서비스를 제공해주는 사업이다. 가트너는 오는 2018년까지 전세계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의 약 75% 정도가 MSP를 통해 이전 및 운영될 것으로 예측하고 올해 이 분야를 신설했다.

최근 많은 기업들이 기존 인하우스(레거시) 컴퓨팅 환경에서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로 옮겨가고  있지만 기업 내 클라우드 전문가 부족, 이행 경험 부족 등을 해결하기 위한 MSP의 수요는 점차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보고서에선 액센추어, 랙스페이스를 비롯해 클라우드리치, 데이터파이프, 세컨드워치(2nd Watch)와 같은 기업이 ‘선두기업(Leaders)’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국내 기업 가운데선 유일하게 베스핀글로벌이 ‘니치플레이어(Niche Players)’에 선정됐다. 니치플레이어에는 베스핀글로벌 외에도 위프로, 인포시스와. 캡제미니 등과 같은 유명 IT서비스 및 컨설팅 업체가 포함됐다. 새로운 분야이다 보니 낯선 기업명도 눈에 띤다.

베스핀글로벌의 경우 현재 아마존웹서비스(AWS), MS 애저 등의 퍼블릭 클라우드 환경을 관리, 운영할 수 있는 매니지드 서비스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또 이를 모니터링하고 비용을 계산할 수 있는 포털 형태의 플랫폼(CMP) 보유, 클라우드 아키텍처 설계, 마이그레이션 및 데브옵스 역량 측면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국내 기업들의 중국 진출을 도울 수 있도록 현지 운영인력을 통해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점도 강점으로 꼽혔다.

이한주 베스핀글로벌 대표는 “시작부터 글로벌 시장을 겨냥했고 우리의 모든 프로세스, 개발, 서비스 레벨은 글로벌 수준에 맞춰져 있다”며 “그 결과, 우리는 빠른 성장과 시장 진입을 이루었고 최근 1년 사이 중국, 한국 등에서 120여개의 엔터프라이즈 고객을 유치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번 가트너 매직쿼드런트에서 동아시아 기업으로 유일하게 선정된 것은 아시아의 시장성과 베스핀글로벌의 실력을 인정해 준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서비스 개발 및 퀄리티 개선을 통해 글로벌 최고 수준의 MSP로 자리매김하겠다”고 강조했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B tv 원정대 in 뉴욕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공기청정기도 색조화장을…LG전자, 제품군… 공기청정기도 색조화장을…LG전자, 제품군…
  • 공기청정기도 색조화장을…LG전자, 제품군…
  • 삼성전자 의료기기 사업, ‘정확성·효율성’…
  • KT, 기업전용 LTE 가입자 10만 돌파
  • LG전자, 톤플러스 스튜디오 국내 시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