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 중요기록물, 사이버위협으로부터 안전하게 지킨다

2017.01.12 14:15:27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국가 중요기록물의 위·변조, 해킹 및 유출 등 위협을 사전에 차단할 수 있는 보안체계가 마련됐다.

행정자치부 국가기록원(원장 이상진)은 국가기록원 통합보안관제체계 구축사업을 추진 완료했다고 12일 밝혔다.

국가기록원 사이버안전센터는 사이버위협 정보를 분석·대응하는 전용 업무공간으로 국가기록원 본원이 입주한 정부대전청사에 구축됐다. 이날 이상진 국가기록원 원장, 허만영 대전청사관리소 소장, 조소연 정부통합전산센터 운영기획관 등 유관기관 및 내부인사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소식이 열렸다.

국가기록원은 약 9900만건의 국가 중요기록물을 영구 보존·관리하는 기관업무 특성에 따라 기록관리 정보시스템을 자체 운영해 왔으나, 그동안 개별 보안장비 간의 모니터링 및 상호연계 미흡과 정보보안 인력 부족으로 통합적 보안 관리에 애로사항이 있었다.

이번 사업을 통해 본원 및 서울(성남)·부산·대전기록관에 분산된 정보시스템으로부터 보안 관련 정보를 사이버안전센터로 수집해 국가기록원을 목표로 하는 사이버위협 분석, 탐지 및 대응, 침해사고 예방 등의 보안관제 업무가 가능해졌다.

또한 국가사이버안전센터,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으로부터의 일일 단위 최신 사이버위협 정보 공유를 통한 선제적 대응 기반을 확보했다.

아울러, 본원 및 소속기관에서 운영하는 서버·네트워크 장애, 과부하, 성능 모니터링 체계를 3D맵으로 구현해 효율적인 운영·관리 능력을 갖추게 됐다. 정보시스템 보안취약점 진단·조치, 사이버위협 모의 대응훈련 실시 등 효과적인 보안관제 업무 지원을 위한 기반도 마련했다.

이상진 국가기록원 원장은 “이번 사이버안전센터 개소를 발판으로 기록관리 정보시스템 보안 관리 능력이 획기적으로 향상될 것”이라며 “국가 기록관리 전문기관으로서의 신뢰성 및 위상을 유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B tv 원정대 in 뉴욕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공기청정기도 색조화장을…LG전자, 제품군… 공기청정기도 색조화장을…LG전자, 제품군…
  • 공기청정기도 색조화장을…LG전자, 제품군…
  • 삼성전자 의료기기 사업, ‘정확성·효율성’…
  • KT, 기업전용 LTE 가입자 10만 돌파
  • LG전자, 톤플러스 스튜디오 국내 시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