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한주엽기자] LG디스플레이가 세계최초로 원형 플라스틱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 패널을 양산한다. 해당 제품은 LG전자의 스마트시계인 G와치R에 탑재된다.

4일 LG디스플레이(www.lgdisplay.com 대표 한상범)는 320×320 해상도에 지름이 1.3인치(33.12㎜) OLED 패널을 양산한다고 밝혔다. 플라스틱 기판을 사용한 제품으로 완벽한 원형을 구현했다. 두께는 0.6㎜ 미만으로 매우 얇다. 해당 제품은 원형으로 만들어 동일 크기의 정사각형 디스플레이보다 화면 면적이 57% 이상 넓다. 색재현율(Color Gamut)은 100%, 최대 밝기(Luminance) 300nit다. 명암비(Contrast Ratio)는 무한대다.

LG디스플레이는 파워 IC에서 전원 공급이 없이도 동일 해상도로 화면을 표시하는 PSM(Power Save Mode) 모드를 개발, 최소한의 전력으로 화면이 항상 표시되도록 했다. 시계와 같은 웨어러블 기기 본연의 모습에 충실할 수 있다. LG디스플레이는 이번 원형 OLED 양산을 위해 유기물을 스캐닝(Scanning)하듯 한 번에 증착할 수 있는 원형 마스크 및 증착 효율성을 한층 높인 신규 공정을 개발했다. 기존보다 정밀도를 더욱 높인 레이저 커팅(Cutting) 기술과 가공기술을 동시에 개발해 세계최초 양산에 성공했다.

여상덕 LG디스플레이 최고기술책임자(CTO) 부사장은 “이번 양산으로 대형 OLED TV와 함께 미래 OLED 응용기술에서도 앞서가고 있음이 증명됐다”며 “플라스틱 OLED를 바탕으로 웨어러블 기기의 빠른 성장에 대응하고 고객들의 다양한 요구와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혁신 기술 개발과 안정적 양산능력 확보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주엽 기자>powerusr@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KT, IPTV 결제시장 ‘똑똑’ KT, IPTV 결제시장 ‘똑똑’
  • KT, IPTV 결제시장 ‘똑똑’
  • 배구코트 4개 보다 더 큰 사이니지, 누가 만들…
  • ‘갤럭시노트8·아이폰8’, 3G 가입자는 못…
  • 티몬, 여행상품권 ‘티몬패스’ 5000종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