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11월1일부터 심야데이터 반값 할인

2013.10.31 15:04:41 / 윤상호 기자 crow@ddaily.co.kr

- 새벽 1시~7시 이용 데이터 50% 할인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SK텔레콤이 데이터 사용량이 적은 심야시간에 사용하는 데이터는 반값으로 깎아주는 제도를 내달 1일부터 시행한다.

SK텔레콤(www.sktelecom.com 대표 하성민)은 오는 11월1일부터 ‘심야 데이터 반값 할인’을 시행한다고 31일 밝혔다.

이 제도는 심야시간대(새벽 1시~7시)에 사용한 데이터를 이 11월 1일부터 심야시간대(※새벽 1시~오전 7시)에 사용한 데이터를 50% 할인 차감하는 서비스다. 예를 들어 새벽 2시에 200MB를 쓰면 100MB만 차감하는 형태다.

대상은 3세대(3G)와 롱텀에볼루션(LTE) 전용 요금제 기본 제공량이다. 데이터 무제한이나 데이터 제공량이 없는 요금제는 제외다. 초과 데이터 통화료와 선물 받은 데이터, 리필 데이터도 해당되지 않는다.

SK텔레콤은 심야 데이터 사용 활성화를 위해 주문형비디오(VOD) 서비스 ‘호핀’에 예약 다운로드 기능을 신설할 예정이다.

심야시간대 SK텔레콤 가입자의 데이터 이용 점유율은 10%대다. 회사측은 제도 시행 이후 점유율이 20~30%까지 올라갈 것으로 예상했다. 1일 데이터 사용량도 기존 대비 5~15%까지 높아질 것으로 보고 있다. 9월만 따져보면 SK텔레콤의 심야시간대 데이터 사용 이력이 있는 가입자는 총 1305만명, 1인당 데이터 사용량은 97.3MB다.

SK텔레콤 윤원영 마케팅전략본부장은 “심야 데이터 반값 할인이 도입됨에 따라 롱텀에볼루션 어드밴스드(LTE-A) 도입으로 더욱 빨라진 네트워크의 효율적인 활용과 더불어 통신 네트워크를 활용한 콘텐츠 및 애플리케이션 산업 활성화로 이어져 정보통신기술(ICT) 산업 발전의 지렛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SK텔레콤은 내달 1일부터 실버요금제 데이터 혜택을 늘린다. 실버요금제 데이터 초과 과금 요율을 패킷당 0.25원에서 0.025원으로 인하한다. 실버스마트15 요금제는 기본 제공량을 100MB에서 150MB로 늘린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배너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삼성전자, “베를린 필하모닉 공연을 내 집에서…
  • KT, 차세대 전자문서 관리시스템 개발
  • LGU+, ‘U+비디오포털VR’ 앱 선봬
  • 삼성전자 ‘갤럭시탭A’ 시판…출고가 26만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