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웨어, 韓기업 위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서비스 출시 트위터 페이스북

홍하나 기자 / hhn0626@ddaily.co.kr2019.06.18 17:36:38

[디지털데일리 홍하나기자] VM웨어가 아마존웹서비스(AWS)와 손잡고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서비스를 국내에 출시했다. 

VM웨어코리아는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VM웨어 클라우드 온 AWS(VMC 온 AWS)’의 국내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VMC 온 AWS’는 VM웨어와 AWS가 공동으로 개발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서비스다. AWS 클라우드 상에 VM웨어의 엔터프라이즈급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 센터(SDDC)를 구현해, 온프레미스 환경과 동일한 아키텍처와 운영경험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 서비스는 확장성과 유연성이 특징이다. ‘VMC 온 AWS’ 이용 기업은 자사의 데이터센터에 있던 워크로드를 AWS 퍼블릭 클라우드로 간편하게 바꿀 수 있다. 반대로 AWS 퍼블릭 클라우드에 있는 워크로드를 자사의 데이터센터에 가져올 수 있다.

VM웨어는 국내 파트너사를 통해 ‘VMC 온 AWS’ 서비스를 제공한다. 삼성SDS,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메가존클라우드, 영우디지탈 등이 VM웨어 클라우드 온 AWS의 매니지드 서비스 파트너다. 오픈베이스, 굿모닝아이텍, 이테크시스템이 솔루션 파트너로 활동할 예정이다.

VM웨어는 우선적으로 국내 핀테크 스타트업 2개사에 적용한다. 이를 기반으로 오픈 API 등 환경이 잘 갖춰진 금융 산업 공략에 나설 계획이다.

데이비드 베이트 VM웨어 아태지역 클라우드 총괄은 “20년 넘게 온프레미스 기반의 가상화 플랫폼을 제공해 온 VM웨어는 ‘VMC 온 AWS’를 통해 기존 온프레미스와 프라이빗 클라우드의 경험을 퍼블릭으로 확장 제공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VMC 온 AWS’ 서비스는 지난 2016년 10월 출시됐다. 한국은 16번째 서비스 출시 국가다. 회사 측에 따르면, 서비스 출시가 타국에 비해 다소 늦어진 배경은 추가 데이터센터 확보와 최적화로 시간이 걸렸기 때문이다. 

VM웨어는 약 20년간 동안 전 세계 120여 개국, 4200여개의 파트사의 업무 환경을 온프레미스에서 클라우드 환경으로 옮기는데 일조했다고 밝혔다. 현재 ‘VMC 온 AWS’는 교통, 헬스케어, 금융 서비스, 제조업, 정유 및 가스, 정부기관, 교육, 전문 서비스, IT 업계 등 전 세계의 다양한 산업군을 고객사로 확보했다.

전인호 VM웨어코리아 지사장은 “기업들은 비즈니스 환경이 변화함에 따라,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도입을 선택이 아닌 방법의 문제로 받아들이고 있다”며 “‘VMC 온 AWS’는 기업이 애플리케이션을 클라우드로 이전하는 비용과 수고, 위험 요인을 줄여줄 뿐만 아니라 주문형 서비스로 추가적 유연성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홍하나 기자>hhn0626@ddaily.co.kr

 
검색폼

문서 자료실

  • 클라우드 서비스 정보보호 안내…다운로드 안전한 클라우드 서비스 환경 조성을 위한 서비…다운로드
  • 공공부문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다운로드 본 연구에서는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의 주요…다운로드
  • 2011년을 이끌 클라우드 및 가…다운로드 CIO 및 IT 실무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클라우드…다운로드

구축 사례